경제학 콘서트 독서 & 글쓰기 이야기

2006년도에 번역된 서적이다.
당시 꽤 인기있었던 서적으로 기억된다.
일상 생활을 예로 쉽게 경제학을 설명했다고해서다.
투자에 관심이있는 사람들도 경제를 알아야한다며 읽었던 책이다.
생활하면서 접하는 것을 경제학이라는 학문으로 풀이했다.
가까이있지만 잘 모르는 경제의 법칙을 설명한다.
이제야 헌책방에서 구입하여 읽어본다.

경제도 기본은 사람이다. 사람을 잘 알면 경제가 보이고 미래가보인다.
왜 잊고사는가!
서적 종반에 이런말이나온다.
"실천은 진리를 검증하는 유일한 기준이다."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